로고

보령-힐세리온, ‘휴대용 초음파’ 코프로모션 계약 체결..."투석환자 치료 개선“

김우진 기자 | 기사입력 2024/03/22 [09:55]

보령-힐세리온, ‘휴대용 초음파’ 코프로모션 계약 체결..."투석환자 치료 개선“

김우진 기자 | 입력 : 2024/03/22 [09:55]

▲     (사진= 보령 제공)

보령(구 보령제약)이 힐세리온과 휴대용 초음파 ‘소논 500L(SONON 500L)’에 대한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보령은 힐세리온의 ‘소논 500L’을 오는 4월부터 전국 신장내과 진료현장을 대상으로 본격 공급하게 된다.

 

소논 500L은 힐세리온에서 개발한 임상진단용 무선 초음파 기기다. 이동이 불편한 기존 대형 유선 초음파 기기와 대비해 편리하고, 합리적인 가격으로 경제성을 갖췄다. 의료데이터를 스마트폰, 태블릿PC 등 모바일 기기로 확인할 수 있어 빠르고 정확한 진단이 가능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번 계약은 투석 환자의 치료여건 개선을 위해 이뤄졌다. 투석환자는 신장이식 없이는 평생에 걸쳐 통상적으로 매주 3회씩 연간 140여회에 해당하는 투석을 받는다. 이에 장기적인 투석 시 투석 혈관을 지속적인 관리와 상처가 생기는 부위를 피하고 혈관의 회복을 위해 적절한 혈관의 위치를 찾아 투석하는 게 중요하다. 

 

소논 500L 사용 시 ‘인공신장실’과 같은 장소 구애를 받지 않고 장기적인 투석으로 발생할 수 있는 혈관 내 협착, 혈전 등에 대한 진단을 할 수 있어 혈관의 개존율을 높이고, 예방적 차원의 혈관 관리를 할 수 있다. 

 

보령은 이번 계약을 통해 신장투석 분야에서 더욱 다양한 제품과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장두현 보령 대표는 "앞으로도 토레카(TORECA)의 가치를 바탕으로 콩팥병 환자를 위한 종합적인 서비스를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초이스팜 김우진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